전남종합 > 지역소식
“장성군을 사랑한 아내들! 통 큰 고향사랑기부 실천”
북이면 향우 아내 김광자, 김지연 씨 연간 개인 최고액 500만 원 쾌척
 
강창우 기자 기사입력  2023/11/29 [16:57] ⓒ IBN일등방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김광자, 김지연 씨가 고향사랑기부제 연간 개인 최고액인 500만 원을 장성군에 쾌척했다     ©장성군

 

【iBN일등방송=강창우 기자】장성군 북이면 향우의 배우자들이 고향사랑기부에 동참해 화제다.

 

군에 따르면 최근 김광자, 김지연 씨가 고향사랑기부제 연간 개인 최고액인 500만 원을 각각 쾌척했다.

 

김광자 씨는 백암리 출신 서현권 그린 대표의 배우자로, 20년 이상 꾸준히 기부와 봉사활동에 참여하고 있다.

 

김지연 씨도 남편인 모현리 출신 류송중 씨와 함께 장학금 전달, 마스크 기부 등 선행을 펼쳐 왔다.

 

서현권 씨는 앞선 8, 류송중 씨는 5월에 각 500만 원씩 장성군 고향사랑기부에 참여한 바 있다.

 

김한종 장성군수는 부부가 나란히 고향 사랑을 실천해 주셔서 매우 감사하다면서 행복과 희망이 가득한 경쟁력 있는 장성 건설로 보답하겠다고 말했다.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IBN일등방송
 

겨울 풍경과 일출을 함께! “새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