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종합 > 정치/사회
함평군 올해 공공비축미곡 4,535t 매입
 
강창우 기자 기사입력  2019/10/02 [15:38] ⓒ IBN일등방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함평군

[IBN일등방송=강창우 기자] 전남 함평군이 쌀 수급 안정을 위해 오는 4일부터 연말까지 올해산 공공비축미 4,535t을 매입한다고 2일 밝혔다.

올해 매입 품종은 산물벼, 건조벼, 친환경벼 등 총 3개 품종으로, 산물벼는 이달 4일부터 11월 16일까지 건조벼는 내달 4일부터 12월 31일까지 매입한다.

매입물량은 건조벼 3,795t, 산물벼 500t, 친환경벼 240t 등 총 4,545t이다.

매입가격은 통계청에서 조사한 10월부터 12월까지의 전국 평균 산지 쌀값을 기준으로 결정된다.

올해 매입 대금은 우선지급금 대신 수매 직후 3만 원의 중간정산금이 우선 지급되며 최종 정산금은 매입 가격이 확정된 이후 연말까지 일시 지급된다.

올해 역시 품종검정제가 실시된다.

지난해 처음 도입한 품종검정제는 매입 품종 외 수매 방지를 통한 쌀 품질 고급화 정책이다.

매입대상 농가 중 5%의 표본 농가를 추출해 DNA 검사를 실시하고 검사결과 품종 혼입이 적발될 경우 향후 5년간 매입 대상에서 제외한다.

친환경 벼 출하 농가 또한 잔류농약검사를 통해 농약이 검출되면 인증 취소와 함께 농가 회수 또는 일반벼로 전환 매입 조치되므로 철저한 관리가 필요하다.

군 관계자는 “올해 군은 농가소득 증대를 위해 공공비축미 출하 농가를 대상으로 대형포장재 6,500매를 지원하는 등 톤백 매입을 확대할 방침”이라며, “매입 희망 농가에서도 건조 상태와 중량 등을 잘 지켜 출하해 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IBN일등방송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포토>“눈 쌓인 장성호 수변길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