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종합 > 정치/사회
전남도, ‘남도장터’ 설 매출 23억 ‘대박’
유통채널 다양·인지도 상승, 오픈 이래 최대 월매출 달성
 
강항구 기자 기사입력  2020/02/12 [15:57] ⓒ IBN일등방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전라남도청 전경


[IBN일등방송=강항구 기자]전라남도는 도가 직접 운영한 농수축산물 온라인 쇼핑몰 ‘남도장터’가 지난 설 특판전을 통해 1월 한 달 동안 23억원의 매출을 올린 것으로 나타났다.

이번 설 특판전에서 농업회사법인 이룸팜스의 사과·배 선물세트 3억원, 호정식품의 한과 선물세트 2억 3천만원, 청자골 한우리 영농조합법인의 한우 선물세트 2억원이 판매됐으며 상위 30개 업체가 1천만원 이상 고른 매출을 올린 것으로 집계됐다.

이는 지난해 설 명절 매출 1억원보다 23배나 크게 증가한 수치다.

특히 우체국쇼핑 등 대형 온라인 유통업체 20개사와 전략적 제휴를 통해 유통채널을 다양화하고 정부·지자체 등 공공기관 2천 500곳에 3회 이상 판촉·홍보로 ‘남도장터’의 인지도를 높인 결과로 분석됐다.

강종철 전라남도 농식품유통과장은 “농수축산물 유통의 세계적인 흐름이 오프라인에서 온라인·모바일 시장으로 전환돼 지자체 온라인 마케팅이 매우 중요해졌다”며 “올해도 온라인 판매 지원을 강화해 전남 농가의 실질적인 소득증대를 기하겠다”고 말했다.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공감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IBN일등방송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포토>“눈 쌓인 장성호 수변길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